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2020.9.24 (목)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s://www.tkdcnn.com/news/7017
발행일: 2020/04/11  국제태권도신문
국기원, 코로나19 극복 위한 성금 모금
손천택 원장 직무대행 1천만원 기부로 첫 성금자 명단에

손천택 국기원장 직무대행과 직원들이 본격적인 성금 모금에 앞서 자발적인 기부로 코로나19 성금 모금에 동참하기로 했다.

세계태권도본부 국기원(이사장 전갑길, 원장 직무대행 손천택)이 코로나19 바이러스 확산에 따라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태권도 사범들을 위한 성금 모금에 나섰다.


국기원은 손천택 원장 직무대행이 1천만원을 기부하며 첫 성금 기부자로 이름을 올렸고, 직원들도 원장 대행의 선행에 힘을 보태겠다는 의미로 급여의 일정액을 기부하기로 했다.


국기원은 지난 3월 전갑길 이사장의 선출과 법원에서 손천택 이사를 원장 직무대행으로 선임함에 따라 원내 투톱이 수개월간의 공백을 딛고 자리를 메웠고, 이에 정상화를 향한 첫 발을 디뎠다. 


이번 코로나19 성금 모금은 세계적인 경기 침체로 모두가 고통을 겪고 있는 가운데 어려운 태권도 사범에게 따뜻한 나눔의 손길을 내밀어 하루 빨리 태권도 교육이 정상화되기를 바라는 뜻에서 손 원장 대행이 첫 번째 성금 기부자로 나섬에 따라 본격적인 모금 운동에 돌입했다.               


손 원장 대행은 “경제적으로 어려운 상황에 코로나19까지 겹쳐 태권도 사범과 그 가족이 겪고 있는 어려움에 대해 정말 안타깝게 생각하고 있다”며 “태권도 가족들과 고통을 함께 나누며 지금의 위기를 잘 극복해 태권도 사범들이 하루속히 활발한 모습을 되찾기를 바라는 마음에서 기부를 하게 됐다”고 그 뜻을 밝혔다.


손 원장 대행은 국기원 이사로 선임된 후 지난해 12월에도 가정형편이 어렵거나 태권도 교육 발전 가능성이 높은 예비 태권도 사범들을 위해 써달라며 1천만 원의 장학금을 기탁한 바 있다.


국기원은 모금한 성금을 코로나19 사태로 고통 받고 있는 태권도 사범들과 태권도장 활성화 등을 위해 사용할 예정이며, 추후 사용내역을 투명하게 공개할 예정이다. 


성금 모금과 관련한 자세한 사항은 국기원(02-567-1058~9)으로 문의하면 된다.  

 

<최진우 기자, cooljinwoo0@naver.com>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독자의견 (총 0건)
독자의견쓰기
* 광고·인신공격·비방·욕설·음담패설 등 목적에 맞지않는 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등록된 글은 수정할 수 없으며 삭제만 가능합니다.
제    목         
이    름         
내    용    
    
비밀번호         
스팸방지            스팸글방지를 위해 빨간색 글자만 입력하세요!
    

태권도의 날
태권도원
유비스포
 
회사소개        l        기사제보        l        개인정보보호정책        l        청소년보호정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