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2020.4.9 (목)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s://www.tkdcnn.com/news/6946
발행일: 2020/02/17  국제태권도신문
아시아선수권 韓 국가대표 결단식 개최
단장 김종문, 부단장 최연권, 기일서

장애인태권도 국가대표 선수단이 임원들과 승리의 제스쳐를 취하고 있다.

대한장애인태권도협회(KTAD, 회장 장용갑)이 2020 제6회 아시아장애인태권도선수권대회에 파견될 국가대표 선수단을 이끌 임원진을 임명했다.


KTAD는 2월 17일(월) 오전 11시 잠실종합운동장에 위치한 사무국에서 ‘제6회 아시아장애인태권도선수권대회 국가대표 선수단 결단식’을 열고 임원 및 선수단의 상견례를 진행했다.


이날 KTAD 장용갑 회장은 “어려운 시기에서도 국기태권도의 미래가치인 장애인태권도 발전을 위해 김종문 단장님과 최연권 부단장님, 기일서 부단장님 등의 훌륭한 인격을 가지신 분들께서 여러분들의 든든한 지원 역할을 해주시려 나섰다”면서 “이러한 분들이 있어 너무 든든하다. 여러분들도 어려움과 고통을 이겨내고 본인 스스로와 국가의 명예를 위해 최선을 다해달라”고 강조했다.


김종문 단장은 “여러분이 그동안 갈고 닦은 기량을 멋지게 선보여 꼭 태권도가 처음 종목으로 도입되는 2020 도쿄패럴림픽에 태극마크를 달고 나가길 바란다”고 격려했다.

 

<박윤수 기자, tkdtimes@paran.com>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독자의견 (총 0건)
독자의견쓰기
* 광고·인신공격·비방·욕설·음담패설 등 목적에 맞지않는 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등록된 글은 수정할 수 없으며 삭제만 가능합니다.
제    목         
이    름         
내    용    
    
비밀번호         
스팸방지            스팸글방지를 위해 빨간색 글자만 입력하세요!
    

태권도원
유비스포
 
회사소개        l        기사제보        l        개인정보보호정책        l        청소년보호정책